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HOME 느티아래 대학안전관리 안전/재난정보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인쇄하기

화재발생 시 행동요령

화재발생시 대피방법

  • 불을 발견하면 '불이야'하고 큰소리로 외쳐 다른 사람에게 알리고 화재경보 비상벨을누릅시다.
  • 엘리베이터를 이용하지 말고 계단을 이용하되 아래층으로 대피가 불가능한 때에는 옥상으로 대피합시다.
  • 불길 속을 통과할 때에는 물에 적신 담요나 수건 등으로 몸과 얼굴을 감싸주세요.
    연기가 많을 때는 한 손으로는 코와 입을 젖은 수건 등으로 막고 낮은 자세로 이동합시다.
  • 방문을 열기 전에 문손잡이를 만져 보았을 때 뜨겁지 않으면 문을 조심스럽게 열고 밖으로 나갑시다.
  • 출구가 없으면 연기가 방안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물을 적셔 문틈을 옷이나 이불로 막고 구조를 기다립니다.

소화기 사용요령은

  • 소화기를 불이 난 곳으로 옮겨 손잡이 부분의 안전핀을 뽑아주세요.
  • 바람을 등지고 서서 호스를 불쪽으로 향하게 합시다.
  • 손잡이를 힘껏 움켜쥐고 빗자루로 쓸듯이 뿌립시다.
  • 소화기는 잘 보이고 사용하기에 편리한 곳에 두되 햇빛이나 습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합니다.

화재시 119 신고요령은

  • 119를 누르고 불이 난 내용을 간단·명료하게 설명합니다.(우리집 주방에 불이 났어요. 2층 집이예요).
  • 주소를 알려 줍니다(○○구 ○○동 ○○○번지예요 / ○○초등학교 뒤 쪽이에요).
  • 소방서에서 알았다고 할 때까지 전화를 끊지 맙시다.
  • 휴대전화의 경우, 사용 제한된 전화나 개통이 않된 전화도 긴급신고가 가능합니다.
    ※ 119는 화재신고는 물론 인명구조, 응급환자이송 등을 요청하는 번호입니다.

화재예방은

건물화재 예방

  • 자택에 불필요한 가연물(헌옷, 신문폐지, 폐박스 등)을 싸놓지 맙시다.
  • 인화성 액체(알코올, 휘발유 등)나 인화성 기체(부탄가스)를 함부로 놓지 맙시다.
  • 카펫의 밑면이나 장롱 뒤편 등의 보이지 않는 곳에 전선을 늘어뜨리지 맙시다.
  • 어린이의 손이 닿거나 쉽게 사용 가능한 곳에 라이터나 성냥갑을 두지 맙시다.
  • 가스불 위에 요리를 올려놓고, 내버려둔 채 주방을 장시간 비우지 맙시다.
  • 집에서는 담배를 피우지 맙시다. 담배를 피운다면 담배를 피우다 깜박 졸 수 있는 침대나 이불 주위에서는 피우지 말고, 될 수 있으면 큰 재떨이를 사용합시다.
  • 고층아파트에서는
    - 이웃으로 통하는 발코니 비상문 또는 비상 칸막이벽이 있는지 확인하고, 통행을 막지 않도록 가구를 놓지 맙시다.
    - 피난계단이 연기에 오염되는 경우를 대비하여 연기를 피해 공기를 마실 수 있는 발코니 창문을 염두에 둡시다.
    - 발코니를 확장하여 창문의 개방이 어려운 주상복합 고층아파트에서는 현관문을 통하여 연기의 확산이 예상되므로 연기 침투를 막을 수 있는 안전구역(밀폐 가능한 작은방 등)이 필요합니다.
  • 고층건물(사무실)에서는
    - 대피훈련을 정기적으로 참여하여 화재 시 탈출 가능한 통로를 숙지합시다.- 지정된 장소에서만 담배를 피웁시다.
    - 담뱃불은 꼭 끄고, 확인 후 버립시다.
    - 전기기구가 제대로 작동되지 않거나 이상한 냄새가 나면 즉시, 전기를 차단하고 전문가를 불러 점검을 받읍시다.
    - 전기코드가 부분적으로 끊어지거나 피복이 벗겨졌으면 교체합시다.
    - 바닥이나 벽으로 연장한 전선은 파손되지 않도록 보호하고, 전기 용량에 맞는 전선을 사용합시다.
    - 전열기는 벽이나 탈 수 있는 물품 주위에 두지 맙시다.
    - 전기기구 관리 담당자를 반드시 지정하여 퇴근할 때에는 사용하지 않는 전기기구의 코드를 뽑도록 하고 매일 전기기구를 확인하도록 합시다.
    - 비상구에는 빈 박스, 쓰레기 등 탈 수 있는 물건을 두지 맙시다.
  • 지하층 건물 이용 때는
    - 지하층 출입구가 1개소인 건물은 유사시 대피에 어려움이 많을 수 있습니다.

전기화재 예방

  • 단락(합선) 때는
    - 퓨즈나 과전류 차단기는 반드시 정격용량 제품을 사용합시다.
    - 용량에 적합한 규격 전선을 사용하고, 노후 되었거나 손상된 전선은 새 전선으로 교체합시다.
    - 스위치, 분전함 등의 내부를 정기적으로 점검하여 전기가 통할 수 있는 물질이나 가연성 물질 등을 제거합시다.
    - 천장 등 보이지 않는 장소에 시설된 전선에 대해서도 수시로 점검하여 이상 유무를 확인합시다.
    - 배선은 가능한 보호관을 사용하고 열이나 외부 충격 등에 노출되지 않도록 합시다.
    - 못이나 스테이플러(종이찍개)로 전선을 고정하지 않도록 합시다.
    - 바닥이나 문틀을 통과하는 전선이 손상되지 않도록 배관 등으로 보호합시다.
  • 누전 때는
    - 건물이나 대용량 전기기구에는 회로를 분류하여 회로별로 누전차단기를 설치합시다.
    - 배선의 피복손상 여부를 수시로 확인합시다.
    - 전선이 금속체나 젖은 구조물에 직접 접촉되지 않도록 배선해야 합니다.
  • 전기 스파크 때는
    - 각종 전기기기는 사용 후에 반드시 플러그를 뽑아 둡시다.
    - 정전이 되면 플러그를 뽑거나 스위치를 꺼둡시다.
    - 배전반 내의 먼지, 금속가루 등 분진을 제거합시다.
    - 밀가루, 톱밥, 섬유 먼지 등 가연성 분진이 많이 발생하는 장소에서는 수시로 청소를 하여 분진이 쌓이지 않도록 합시다.
    - 분전함 등 전기시설 부근에는 가구, 위험물, 기타 가연물은 두지 맙시다.
  • 과부하 때는
    - 한 콘센트에 여러 개의 플러그를 꽂아 사용하는 문어발식 사용을 금합시다.
    - 전기 기기의 전기용량 및 전압에 적합한 규격전선을 사용합시다.
  • 과열 때는
    - 사용한 전기기구는 반드시 플러그를 뽑아 놓고 외출합시다.
    - 전기장판 등 발열체를 장시간 전원을 켠 상태로 사용하는 것은 위험합니다.
    - 전열기 등의 자동 온도 조절기의 고장 여부를 수시로 확인합시다.
    - 고열이 발생하는 백열전구는 열이 잘 발산될 수 있도록 하고 가연물을 가까이 두지 않도록 합시다.
    - 전선과 전선, 단자와 전선 등 접속부위는 단단히 조여서 느슨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화재시 행동요령

불이 났을 때 어떻게 행동하여야 하나

  • 불이 나면 누구든지 당황하고 공포감에 쌓이게 되며 때로는 흥분하여 평상시보다 판단력이 떨어져 우왕 좌왕 하다가 연기에 질식되거나,높은 데서 뛰어내려 귀중한 인명의 피해가 발생하기도 한다. 어떤 경우에는 혼자 불을 끄려고 노력하다 불이 확대되어 미쳐 피난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 따라서 화재 시 행동 요령을 평상시 염두에 두고 훈련 하여 항상 대비하여야 한다.

화재사고

  • 불이 났다는 것을 주변에 신속하게 알린다.
  • 경보기, 육성 또는 기타의 방법으로 주위 사람에게 알려 긴급 피난하게 하여야 한다.
  • 전화로 119에 신고하여 신속히 소방차가 출동하게 하여야 한다.
    - 정확하고 침착하게 ""여기는 종로구 수송동 100번지 한국 통신 뒤 6층 건물의 지하실에서 불이 났습니다.""
    - 신고자의 전화 번호를 알려준다.
    - 가능하면 무엇이 타고 있는지와 사람이 거주하는지를 알려주면 더욱 좋다.

초기소화

  • 화재 신고 후 화재의 상황에 따라 다음과 같은 조치가 필요하다.
  • 전기 스위치를 내린다(끈다). - 분전반이나 차단기 등 석유 난로 등에 의한 화재일 때는 담요나 이불을 물에 적셔서
  • 분전반이나 차단기 등 석유 난로 등에 의한 화재일 때는 담요나 이불을 물에 적셔서 뒤집어 씌운다.
  • 가스 화재는 용기의 밸브를 잠근다.
    ※ 이때 주의할 점은,
    - 전기 화재에는 물을 사용하면 안 된다(감전 위험이 있다).
    - 기름 종류의 화재에 물을 사용하면 불을 키우는 경우가 있다.
    - 가스화재는 폭발성이 있으므로 갑자기 문을 열거나 전기 스위치 등을 조작하면 안됨.

연기를 알면 가족의 안전을 지킬 수 있다

  • 화재 시 연기와 인명피해
    - 화재시 가스와 연기에 의한 질식사 60% 이상 차지, 산소결핍 및 유독가스의 혼합 및 상승작용으로 강한 독성 발생
    - 당황하면 평소 보다 3배 호흡량이 많아져 다량의 유독가스 흡입
  • 연기 속 완변한 대피를 위한 전제조건
    - 화재가 적시에 감지되고, 화재경보가 울려야 한다.
    - 수용인원이 경보를 듣는다.
    - 경보를 들은 모든 인원이 대피를 시작한다.
    - 대피하는 사람들은 신속하고 질서정연하게 비상구로 향한다.
  • 연기 속 인명피해 예방(피난유도 요령)
    - 피난유도는 건물구조를 잘 아는 사람이 실시(종업원, 건물주 등)
    - 유도등의 불빛에 따라 낮은 자세로 피난유도하고 비상조명등 활용
    - 우선 사람들을 안정시킨 후 이동

아파트에 화재가 발생하면 이렇게 해야 합니다.

  • 우선 가족과 이웃에게 알리고 119로 신속하게 신고하여야 한다.
    - 먼저 화재 상황을 신속히 파악하고 침착하게 화재 발생을 가족과 이웃에게 알려야 합니다.
    - 침착하게 불이 난 건물의 위치, 건물개요(동, 호수) 화재의 상태, 갇힌 사람의 유무 등을 119로 신고하여야 합니다.
  • 신속하게 대피하도록 합니다.
    - 화재의 발견이 늦었거나 초기 소화작업이 곤란할 정도로 불이 번진 경우 젖은 수건 등으로 코와 입을 막은 후 낮은 자세로 대피하여야 합니다.
    - 아래층 세대에서 불이 난 경우에는 계단을 통하여 밖으로 대피하고, 아래층으로 대피가 곤란한 경우에는 아파트 옥상으로 대피하기 바랍니다.
    - 아파트 계단에 연기가 가득하여 대피가 곤란한 경우에는 베란다에 설치된 비상탈출구(경량칸막이)를 파괴 후 옆집 세대로 대피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 소화기 등을 이용하여 초기소화에 힘씁니다.
    - 소화기와 옥내소화전 등의 소방시설을 이용하여 초기소화에 힘씁니다.
  • 엘리베이터는 이용하지 마세요
    - 화재와 동시에 대부분의 전원이 차단되어 엘리베이터가 멈추고 실내가 유독가스로 가득차기 때문에 매우 위험합니다. 복도와 계단을 이용하여 옥외의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여야 합니다.
  • 방화문은 꼭 닫아주세요
    - 아파트 화재시 유독한 연기는 엘리베이터 수직통로나 계단으로 빠르게 이동하기때문에 매우 위험합니다. 평상시에 방화문은 꼭 닫아주세요
  • 아파트에 화재대비! 이것만은 꼭 실천합시다
    - 아파트 세대별로 소화기를 비치하고 수시로 이상유무를 점검하여야 합니다.
    - 누전차단기의 시험스위치를 월1회 점검하여 이상유무를 확인하여야 합니다.
    - 전기기구는 반드시 규격제품을 사용하고 하나의 콘센트에는 여러개의 전열기구를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 화재발생시를 대비하여 평상시 피난방법, 피난로 등을 숙지하여야 합니다.
    - 가스렌지 밸브와 중간밸브는 사용 후 항상 잠그고, 월 1회 이상 누설여부를 확인하여야 합니다.
    - 보일러실에 불에 타기 쉬운 물건 등을 방치하지 말고, 보일러에 대한 정기점검을 받아 이상유무를 확인하여야 합니다.
    - 베란다에 설치된 비상탈출구(경량칸막이) 앞에는 평상시 피난에 장애가 되는 물건 등을 적재해 놓지 말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