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신간서적 소개

HOME 느티아래 홍보마당 신간서적 소개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인쇄하기
조선의 페미니스트-식민지 일상에 맞선 여성들의 이야기
조선의 페미니스트-식민지 일상에 맞선 여성들의 이야기
저자
이임하
출간
2019년 3월 8일
3·1 운동과 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아 한국현대사에서 여성을 주제로 여성들의 삶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연구해온 역사학자 이임하의 ‘식민지 일상에 맞선 페미니스트들의 삶’에 대한 기록이다. 해방 이후 결성된 조선부녀총동맹 등에서 활동했던 유영준, 정종명, 정칠성, 고명자, 허균, 박진홍, 이순금 등 일곱 명의 페미니스트들의 삶과 그들이 남긴 글을 통해 이들이 일제 강점기와 해방공간에서 식민지 일상에 맞서 어떻게 저항하고 어떻게 여성들의 삶을 바꾸려고 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저자는 조선의 페미니스트들을 통해 성차별이 가득 찬 당시 세상에서 그들이 중요하게 생각한 가치와 삶의 방식이 무엇이었는지 알려준다. 이를 통해 한국의 여성해방을 위한 페미니즘이 탄생한 데에는 충분한 그 나름의 사상과 역사성이 있다는 것을 지적한다. 현재 한국의 페미니즘은 결코 수입품이 아니라 일제 강점기에 저항한 조선의 페미니스트들과의 연장선상에서 바라봐야 한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조선의 페미니스트들이 걸었던 길이 유럽 또는 미국의 페미니스트들이 걸었던 길과 어떻게 다른지, 식민지 경험이 얼마나 험난한 여정이었는지, 민족해방운동을 하면서 페미니스트로서 남성 중심 사회에 어떻게 개입하고자 했는지를 살펴보고 있다.
[알라딘 제공]


>>저자 : 이임하
1965년 전남 영광에서 태어났다. 덕성여자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교 대학원 사학과에서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1950년대 여성의 삶을 주제로 박사학위 논문을 쓰면서 한국전쟁 연구의 변두리에 머물렀던 ‘전쟁미망인’의 존재에 주목했고, 5년여의 연구와 전쟁미망인 45명의 구술 자료를 토대로 이 책을 집필했다. 현재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역사연구소 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다.
쓴 책으로는 『이임하의 여성사 특강』, 『10대와 통하는 선거로 읽는 한국 현대사』, 『10대와 통하는 문화로 읽는 한국 현대사』, 『10대와 통하는 한국 전쟁 이야기』, 『해방공간, 일상을 바꾼 여성들의 역사』, 『적을 삐라로 묻어라』, 『전쟁미망인, 한국현대사의 침묵을 깨다』, 『계집은 어떻게 여성이 되었나』, 『여성, 전쟁을 넘어 일어서다』, 『한국 여성사 편지』가 있으며, 『동아시아와 근대, 여성의 발견』, 『일상사로 보는 한국근현대사』, 『1970년대 민중운동 연구』, 『왜 80이 20에게 지배당하는가?』, 『20세기 여성, 전통과 근대의 교차로에 서다』, 『죽엄으로써 나라를 지키자』, 『전쟁의 기억 냉전의 구술』, 『동아시아의 전쟁과 사회』, 『전장과 사람들』, 『전쟁 속의 또 다른 전쟁』 등의 집필에 참여했다.
[예스24 제공]

>>목차
머리말
설치고 떠들고 생각하고 행동했던 조선의 페미니스트들
한국의 페미니즘이란?
해방공간의 페미니스트들

여남평등 이룩하여 평등조선 건설하자!
유영준(劉英俊, 1890~?)

부총 위원장의 주머니 | 안창호의 친구 | 도쿄여의전 시절 | 조선총독부의 위생 담론에 개입하기 | 머리가 다르냐! 학식이 다르냐! | 경성여자의학전문학교 설립 활동 | 신여성 혐오에 말 걸기 | 광산의 반격, 유영준을 가르치다 | 유영준의 재반격, 우리가 세상의 주인이다 | 다른 개념으로 말하기 | 먼저 사회제도에 항의할 일 | 천오백만의 여성 지도자
유영준의 발자취와 글

여성들이여! 분노하라 그리고 경제적 독립을 쟁취하라!
정종명(鄭鍾鳴 1896~?)

압박골의 철쭉꽃과 방울 당나귀 | 3대로 이어진 항일운동|자활의 길을 찾아 산파로 거듭나기 | 성교육은 불온한가? | 10년을 한결같이 한반도 구석구석에서 강연하기 | 두 가지 결심-비혼 여성으로 살기, 현실과 맞서기 | 일상이 된 체포와 구금 | 조선공산당재건설준비위원회, 3년간의 취조와 구금 | 전향의 유언비어 | 여성들이여! 분노하라 그리고 경제적 독립을 쟁취하라! | 여성해방론과 여성운동론
정종명의 발자취와 글

사람이 있고 운동이 있다
정칠성(丁七星, 1897~1958?)

금죽과의 이별 | 도쿄 유학과 변화된 삶 |섬세하고 단호한 기질 | 그녀의 아들, 이동수 | ‘붉은 연애’를 말하다 | 나의 청춘, 근우회여!|강연과 『근우』 편집 | 일제 파시즘 체제, 여성운동을 어떻게 할 것인가 | 해방 뒤, 부총 부위원장의 행보 | 국제무산부인데이와 여성의 날 | 내가 생각하는 신여성이란? | 여성해방의 길과 무산 여성
정칠성의 발자취와 글

우리 자신의 해방은 우리의 힘으로
고명자(高明子, 1904~1950?)

천오백만 여성의 나아갈 길 | 대구여자청년회, 조선여성동우회, 경성여자청년동맹을 거쳐서| 모스크바 동방노력자공산대학 유학 | 유일한 여성 공산당원 | 출옥 뒤 다시 활동하다 | 강경에서의 생활 | 해방공간에서의 활동 | 조선의 부녀운동은 어리다 | 근로인민당 부녀부장으로서의 활동과 학살
고명자의 발자취와 글

부인 노동자에게 해방의 혜택이 무엇인가
허균(許均, 1904~?)

해방을 맞은 여성 노동자의 진솔한 이야기 | 해방 뒤, 전평 부인부를 이끌다 | 작업장의 일상 바꾸기 | 근우회 경동지회 설립 활동 | 조선혁명자동맹 사건과 철원독서반 | 서울고무공장 동맹파업 | 혁명적 노동조합
허균의 발자취와 글

십 년 감옥살이를 빼면 이제 겨우 스물세 살이라니까요
박진홍(朴鎭洪 1914~?)

호기심 많은 학생 | 동덕여고보 동맹휴학과 퇴학 | RS협의회와 독서회 | 용산 적색노동조합 활동 | 재판정에서의 박진홍 심리 | 이재유의 탈주를 도운 ‘그녀들’ | 경성트로이카, 경성콤그룹과 여성 활동가들 | 길 위에서의 불온한 사랑 | 부총 문교부장으로 살기 | 동회를 여성들의 자치기구로!
박진홍의 발자취와 글

여성 대중은 민족해방운동을 위해 열심히 싸웠다
이순금(李順今 1912~?)

이관술의 동생 | RS협의회와 반제동맹경성준비위 | 조선공산당재건동맹 | 사회주의 여성운동가를 왜곡하다 | 여성 사회주의자의 사랑과 연애 | 해방, 남조선노동당 부녀부장
이순금의 발자취와 글

부록

참고문헌